전남종합 > 정치/사회
전남도, 온라인 개학 ‘돌봄취약계층 원격 학습’ 지원
디지털 격차로 인한 취약계층 소외·배제 해소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20/04/23 [16:51]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온라인 개학 ‘돌봄취약계층 원격 학습’ 지원   사진=전남도 제공


[IBN일등방송=강창우 기자] 전라남도는 온라인 개학이 시작됨에 따라 원격 수업에 어려움이 예상된 다문화가족과 한부모·조손 가족, 맞벌이 가족 등 돌봄취약계층 가정을 위해 온라인 학습 지원에 나서 관심을 끌고 있다.

이번 지원은 아이돌보미와 배움지도사, 방문교육지도사 등을 각 가정에 파견해 아동들의 원활한 원격 수업을 돕기 위해 추진됐다.

대상은 초등학생 저학년이며 학부모가 신청한 경우 서비스를 제공한다.

맞벌이 가정의 양육공백을 채워주는 아이돌보미 사업은 도내 초등학생 1천 100여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수업, 영상 시청 등 원격 학습 방법을 안내한 사업이다.

전남지역 120여명의 돌보미가 하루 평균 130여명의 아동에 대해 원격 수업에 필요한 교재 등 준비물을 챙기고 학습 상황을 관찰해 가정 내 학습 분위기를 조성할 방침이다.

또한 배움지도사 25명과 방문교육지도사 177명도 지원 신청한 가정을 주 1~2회씩 방문해 스스로 원격 학습을 할 수 있도록 지도하는 등 아동의 자가학습을 돕는다.

김종분 전라남도 여성가족정책관은 “온라인 학습 지원을 통해 다문화 가족, 한부모·조손가족, 맞벌이 가구 등이 디지털 격차로 인한 소외와 배제를 느끼지 않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며 “학교가 개학할 때까지 도내 모든 돌봄취약계층 가정이 코로나19 시국을 잘 이겨낼 수 있도록 안정적인 온라인 학습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IBN일등방송 장흥강진 취재본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