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곡성군, 노인복지시설 코로나 19 대응 강화
간부 공무원 노인시설 전담제 운영 등 바이러스 유입 예방 최선
 
조남재 기자 기사입력  2020/03/31 [16:02]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곡성군, 노인복지시설 코로나 19 대응 강화   사진=곡성군 제공


[IBN일등방송=조남재 기자] 곡성군이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예방과 주민들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노인복지시설에 대한 대응체계를 강화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먼저 면역력이 약한 이용자가 많은 노인복지시설의 특징을 고려해 감염병 예방수칙 교육과 안내를 지속 실시하고 있다.

또한 일일 모니터링을 통해 시설 이용자 및 종사자의 이상 유무도 확인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신속한 대응을 위해 전담공무원의 책임성을 강화했다.

그동안 사회복지시설에 대해 실시했던 1:1 전담공무원제를 지난 3월 23일부터 1:1 전담 간부공무원제로 격상해 운영하고 있는 것이다.

또한 보건복지부의 코로나19 대응지침에 따라 매일 1회 시설 전체를 소독하고 있으며 시설 입소자 및 이용자는 1일 2회 발열 및 건강상태를 체크한다.

아울러 손 소독제사용, 마스크 착용, 보호자 면회 및 종사자 외출 자제 등 다각적인 방법으로 바이러스 유입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지난 30일에는 지역 내 노인복지시설 36개소에 총 2,540개의 마스크를 전달했다.

전달된 마스크는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전라남도를 통해 기부된 기부물품이다.

직접 담당 시설 마스크 배포에 나선 간부 공무원들은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코로나 19를 이겨나갈 것을 이용자들과 함께 다짐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 19가 종식될 때까지 민관이 힘을 합쳐 취약계층과 어르신들의 건강한 노후를 지켜내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장성 황룡강 물길따라 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