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시사/인권
전남 담양소방서 봄철 산악사고 주의 당부
 
송진현 기자 기사입력  2020/03/24 [14:23]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담양소방서 전경


[IBN일등방송=송진현 기자] 전남 담양소방서가 봄철 산행 인구 증가에 따라 4~5월 중 사고나 조난 등으로 인해 산악 구조활동이 2~3월보다 많이 늘어난다며 산악사고 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24일 담양소방서가 인용한 소방청 통계 자료에 따르면 최근 3년 간 119구조대의 산악구조 출동을 분석한 결과 2월 593건, 3월 579건이었으나 4월에는 703건, 5월에는 902건으로 집계되어 큰 폭으로 증가했다.

원인은 실족 · 추락 24%, 조난 23%, 개인 질환이 10% 순이었다.

담양서는 안전한 등산을 위해서는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본인의 체력과 건강을 고려해 계획을 세우고 산행 전에는 반드시 준비운동을 해야하며 여벌의 옷을 준비해 혹시 모를 저체온증을 대비하라고 당부했다.

무엇보다 정해진 등산로가 아닌 곳으로 산행을 하는 것은 위험하다고 전했다.

봄철에는 얼어있던 땅이 녹아 흙이 무너져 내릴 수 있으며 아직 얼어있는 곳이있어 위험하다고 전했다.

구조담당 김영석 소방교는 “산나물 등을 채취하려다 긿을 잃고 조난하는 경우가 있다”며 “정해진 등산로를 벗어나지 말고 항상 산악 위치표지판을 잘 살피며 등산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최현경 담양소방서장은 “고혈압이나 심장 질환이 있는 사람은 무리한 등산계획을 세워서는 안된다”며 “건강 상태 고려와 등산 안전수칙을 준수한 상태에서 산행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담양군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눈 쌓인 장성호 수변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