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곡성군, 공급은 기본 살포까지, 곡성군 토양개량제 공동살포
토양개량제 공동살포로 농촌 일손 부족 해결
 
조남재 기자 기사입력  2020/02/14 [13:34]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공급은 기본 살포까지, 곡성군 토양개량제 공동살포   사진=곡성군 제공


[IBN일등방송=조남재 기자] 농촌 일손 부족으로 토양개량제가 살포되지 않는 일이 없도록 곡성군 공동살포를 추진한다.

곡성군은 농경지의 유효 규산 함량을 높이고 산성 토양 개량 및 지력 유지 보전을 위해 3년에 1번씩 토양개량제를 공급하고 있다.

올해는 곡성읍, 오곡면, 삼기면, 석곡면 4개 읍면 1,459ha에 14만 1405포가 공급된다.

토양개량제의 경우 적절한 시기에 뿌려줘야 더 큰 효과를 볼 수 있다.

그런데 농가에서는 고령화와 일손 부족으로 살포에 어려움을 겪는 일이 종종 발생한다.

이에 군은 13일 군청 별관 회의실에서 농협, 이장 등 15명이 참여한 가운데 토양개량제 공동살포운영위원회를 개최했다.

회의 결과 곡성군은 전체 공급량에 대해 공동살포를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살포는 지역농협에서 이달 20일까지 살포 대행자를 선정해 실시할 예정이다.

살포 대행자에게는 포당 800원을 지원한다.

곡성군은 관계자는 “공동살포를 통해 무상으로 공급되는 토양개량제 방치 문제가 해결되고 적기적소 살포로 고품질 농산물 생산 및 농가 소득 증대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눈 쌓인 장성호 수변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