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시사/인권
광주도시철도건설본부, 복공판 공사 ‘특정업체 밀어주기’ 의혹
실적 없는 협동조합 '상세도 도면' 제시하면서 특정 제품 강조
 
박용구 선임기자 기사입력  2019/11/12 [15:22]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iBN일등방송=박용구 선임기자】광주도시철도 2호선 공사에서 임시도로 역할을 하는 노면 복공판의 설계기준과 안전에 대한 재점검이 요구(본보 11월 8일자 광주도시철도 2호선 ‘복공판’ 안전·환경 등 미검증 우려)되고 있는 가운데 광주도시철도건설본부가 특정 자재의 성능을 강조해 ‘특정업체 밀어주기’ 의혹이 확산되고 있다.
▲ 인천1호선 건설현장. ⓒ 인천광역시도시철도건설본부 

광주도시철도건설본부는 지난달 30일 도시철도 2호선 건설 6개 시공사에게 노면 복공판 자재사용 업무지시 공문을 보내면서 특정 자재에 대해서는 ‘시험성능에서 만족하지 못했다’는 내용을 적시해 업계가 반발하고 있는 것.

아울러 복공판 규격에 750*1990*200이란 치수는 있지만, 무게에 대한 규격은 제시되지 않아 안전에 대한 우려도 커지고 있다.

이와 관련 광주도시철도건설본부가 상세도 도면에서 제시한 복공판 무게는 213kg인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 전문가는 “대한민국 전 도시철도 건설현장에 750*1990*200 규격에 280kg 이상의 제품이 사용됐는데, 검증되지 않은 280kg 이하의 제품을 사용했을 경우에는 심각한 문제가 예상된다”고 우려했다.

광주도시철도건설본부는 6개 시공사에게 지난달 30일 두 차례 공문을 발송했다.

광주도시철도건설본부는 1차 공문에서 노면 복공판 설계도에 제시된 '복공판 상세도'는 견적을 위한 참고용 도면이라고 밝혔다. 또 특정 복공판이 아닌 성능기준에 적합한 일반 복공판도 사용 가능하다는 내용을 포함했다.

그랬던 광주도시철도건설본부가 2차 공문에서는 특정제품에 대한 의견을 적시해 말썽을 자초했다. 이 공문에서는 설계도에 제시된 복공판 사용강재를 SS400(SS275)이라고 밝혔다. 이어 현 설계기준 및 표준시방서에 따라 KS D 3515(용접 구조용 압연강재)를 사용해야 함을 지시했다.

이어 스팩을 강요하는 듯한 무늬잔넬ㄷ형은 강교시방 및 설계기준의 피로도 시험성능에서 만족하지 못한다는 내용을 적시했다. 또한 무늬H빔 복공판은 200만회 이상 피로도 시험성능에서 만족하다고 강조했다.

이를 두고 업계에서는 ‘밀어주기’라는 의혹을 강하게 제시했다. 국내에서 생산되는 복공판은 사용 형강의 종류와 길이에 따라 유형이 나눠지는데 발주처에서 특정 제품에 대한 장단점을 제시하는 것은 유례가 없다는 것이다.

또 시험 성능은 설계차량하중, 허용응력, 처짐량 등 일정 성능기준에 대해 이뤄지는데, 피로도 시험성능은 시험 기준에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업계 관계자는 “도시철도본부가 무늬H빔 복공판 시험성능을 강조한 것은 ‘무늬H빔 복공판 업체가 자체적으로 시험했다’고 주장한 것을 공문에 적시한 것으로 보인다. 있을 수 없는 일이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결국 광주도시철도건설본부는 6개 시공사에 실적없는 협동조합의 '상세도 도면'을 제시했다는 의혹에 이어 특정업체(제품) 밀어주기 논란에 휩싸이게 됐다.

여기 더해 도시철도 2호선 1구간 복공판 예산이 약 400억 대로 알려지며 의혹은 확산될 조짐이다. 1구간 17km 공사에 이어 2구간 공사는 20여km에 달하는 것을 감안한다면 복공판 예산은 약 800억 대를 상회할 것으로 예측된다.

이에 대해 광주도시철도건설본부 관계자는 “이 복공판 상세도 도면은 견적으로 받은 샘플 도면으로 참고용일 뿐이다”고 해명했다. 이어 “감리단에서 특정 복공판이 아닌 성능 기준에 적합한 일반 복공판도 사용 가능하다는 공문을 보냈으며, 특정업체 밀어주기는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선을 그었다.

하지만 업계 관계자는 “광주도시철도 2호선 1단계 건설공사 현장에 설치 예정인 복공판은 오랫동안 사용해 온 복공판으로 설계돼 있는데도, 일부 업체의 적용실적이 없고 검증조차 되지 않은 신규 복공판으로 설치하려는 조짐이 보이고 있다”며 “시민의 안전을 뒷전으로 한 의도가 무엇인지 궁금하다”고 의구심을 드러냈다.

한편, 광주도시철도 2호선의 총 연장은 41.843㎞로, 이 중 1단계 구간은 시청~상무역~금호지구~월드컵경기장~백운광장~남광주역~조선대~광주역으로 이어지는 17㎞(정거장 20개소, 차량기지 1개소)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비상을 꿈꾸는 석곡 흑돼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