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자치 >
광주시의회, “자유한국당 5․18 정치적 이용 중단하라”
 
박강복 기자 기사입력  2019/05/17 [17:19]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광주시의회는 17일 자유한국당의 5․18에 대한 정치적인 이용을 즉각 중단할 것을 요구하는 규탄대회를 실시했다.<사진=광주시의회>    


[IBN일등방송=박강복 기자] 광주시의회(김동찬 의장)는 17일 자유한국당의 5․18에 대한 정치적인 이용을 즉각 중단할 것을 요구하는 규탄대회를 실시했다.

광주시의회 의원 전원은 이날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성명을 통해 “자유한국당과 황교안 대표는 5․18의 정치적인 이용을 중단하고 5․18망언 3명 의원에 대한 중징계와 5․18의 진실규명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조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김동찬 의장은 “5․18민주화운동은 대한민국 민주화 역사의 상징임에도 불구하고 일부 극우세력들은 제39주기 5․18기념일에 80년 5월 정신을 모독하는 시위를 계획하는 등 도저히 용납할 수 없는 언동을 자행하고 있다”며, “존경하는 150만 광주시민께서는 이에 흔들리지 말고 제39년 5․18기념식이 나눔과 연대를 실천한 오월정신의 전국적인 확산과 5․18의 진실이 밝혀지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성숙하고 지혜로운 모습을 보여주실 것을 호소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시의회는 지난 2월부터 “5․18 망언 자유한국당 3명 의원에 대한 엄벌”과 “5․18에 대한 진상규명”을 촉구하는 규탄대회를 갖는 등 5․18에 대한 왜곡․폄훼행위에 강력히 대응해왔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광주시 산하 공공기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