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장흥군, 바람·먼지 걱정 없는 버스승강장 운영
지역 버스승강장 28곳 선정해 탈부착식 투명 방풍막 설치
 
서호민 기자 기사입력  2019/03/11 [17:19]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바람·먼지 걱정 없는 버스승강장 운영

[IBN일등방송서호민 기자] 장흥군은 군민들의 버스 이용편의를 높이기 위해 승강장에 탈부착식 온기나눔 방풍막을 시범 설치해 운영중이라고 밝혔다.

군은 이용객이 많고 바람에 취약한 버스승강장 28곳을 선정해 방풍막을 설치했다.

방풍막은 추위를 차단하고 내부에서 버스를 확인할 수 있도록 투명한 비닐로 디자인됐다.

찬바람과 먼지를 피할 수 있어 이용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군은 앞으로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노약자 등이 한파와 폭염을 피할수 있도록 온열의자와 냉풍기를 장착한 승강장을 시범 설치해 운영할 계획이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버스를 이용하는 군민들이 잠시나마 추운 바람과 먼지 등을 피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생활 속 불편을 해소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5·18민주화운동 아픔을 쏟아내는 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