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포토] 빅토리아 수련이 반겨주는 함평자연생태공원
 
서성도 기자 기사입력  2018/09/03 [14:39] ⓒ KJB i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빅토리아 수련이 반겨주는 함평자연생태공원  @함평군청

[일등방송] 가을이 성큼 다가온 3일, 사람이 올라 앉을 수 있다는 ‘꽃의 여왕’ 빅토리아수련이 전남 함평군 대동면 함평자연생태공원에서 그 웅장한 자태를 뽐내며 꽃이 피었다.

야간 개화 열대성 수련으로 알려진 빅토리아수련은 원산지가 아프리카와 브라질의 아마존 유역으로, 해질녘에 개화를 시작한다.

첫째 날엔 새하얀 색깔의 꽃이, 이튿날은 핑크빛 꽃, 마지막인 3일째엔 왕관모양의 고운 자태로 활짝 핀다.

잎은 지름이 90∼180Cm로 뒷면이 붉은 색이며 가시와 털이 있고 개화한 지 3일째가 되면 완전히 시들어 물속에 잠기는 것이 특징이다.

생태공원 관계자는 “빅토리아수련을 주목하는 사람들이 많은 만큼, 관리에 더욱 신경쓰겠다”고 말했다.

현재 함평자연생태공원에는 빅토리아수련을 비롯해 어리연꽃, 열대연꽃 등 20여 종의 수련이 가을을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다.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JB i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일등방송-장강신문, 업무제휴 협약 체결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