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전남종합
장흥군 장평면서 2017 찾아가는 따뜻한 영화관 운영
20일 장평면 다목적회관에서 영화‘아이 캔 스피크’상영
 
위정성 기자 기사입력  2017/12/21 [09:02] ⓒ KJB i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전공연으로 마술공연 진행

▲ 지난 20일 장흥군 장평면  다목적회관에서 영화 ‘아이 캔 스피크’가 상영됐다.  © 위정성 기자



【일등방송=위정성 기자】장흥군 장평면에서  저소득층 자활근로 참여주민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따듯한 영화관이 운영됐다.

지난 20일 오전 9시 장평면 다목적회관에서 영화 ‘아이 캔 스피크’가 상영됐다. 사전공연으로  즐겁고 유쾌한 마술쇼가 진행됐다.

 

▲ 사전공연으로  즐겁고 유쾌한 마술쇼가 진행됐다.    © 위정성 기자



이날 행사는 전라남도 문화관광재단이 주관하고 cj헬로비전과 일등방송, 장평면행정복지센터에서 후원했다.

 

‘찾아가는 영화관’은 문화격차 해소를 위해 농어촌과 영화기반시설이 부재한 시·군을 대상으로 지역 내 문화공간을 활용해 찾아가는 이동극장이다.

 

이번에 상영된 영화는 김현식 감독, 나문희, 이제훈 주연으로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 '옥분'(나문희 분)이 원어민 수준의 영어를 구사하는 9급 공무원 '민재'(이제훈 분)로부터 영어를 배워 미국 의회 공개 청문회에서 영어로 힘겨웠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의 실상을 알리는 내용을 담고 있다.

 

특히 '아이 캔 스피크'는 2007년 2월 15일 미국 하원 의회 공개청문회에서 있었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김군자 할머니의 증언을 바탕으로 만든 실화를 기반으로 한 영화로 이목을 끌었다.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JB i방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순천시, 2018 무술년 새해 첫눈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