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목포시 공직자, 사랑나눔 111운동 전개
1부서 1시설 1가정 이상 자매결연 맺어 위문품 전달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17/10/11 [13:51] ⓒ KJB i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목포시 공직자 사랑나눔 111운동
[일등방송=강창우 기자]목포시 공직자들이 따뜻한 지역사회 조성에 힘을 보태고 있다.

목포시 공직자들은 지난 2006년부터 ‘1부서 1시설 1가정 이상’과 자매결연을 맺는 ‘사랑나눔 111운동’을 전개해 제도적으로 보호받지 못하는 취약계층에 위문품을 전달하며 온정을 나누고 있다.

이번 추석에도 35개 실과소가 참여해 74개소에 664만의 위문품을 전달했다.

특히 사회복지과는 결연시설인 푸른마을요양원을 찾아 무화과 등을 선물하고 재능기부를 펼치고 청소년쉼터 등 2개소에 선물세트 18점을 전달했다.

목포시는 공직자 이웃사랑 캠페인을 유관기관, 단체, 기업체로 확대·실시하는 등 이웃사랑 실천운동을 꾸준히 전개할 계획이다.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JB i방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충장축제, ‘세대공감’에 초점…70~90 시간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